상단여백
기사 (전체 5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휠체어는 나의 날개’…!!
차인홍 교수의 강연을 들었다. 그는 현재 미국 오하이오 라이트 주립대학교의 종신교수다. 두 살 때부터 걷지 못하는 소아마비 장애인에다가...
손정임 기자  |  2024-06-19 12:44
라인
‘불만의 안경’부터 벗어던지자
퇴행적인 행태를 일삼는 동료 때문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적지 않다. 그들이 만들어내는 어려움의 유형도 다양하다. 말끝마다 불만을 늘어...
손정임 기자  |  2024-06-13 07:24
라인
하늘만 보고 걷다보면...?
자신의 ‘역할’에 충실하고 겸손해서 주위의 칭송을 듣는 사람이 있다. 반면에 자신의 역할에 부여된 작은 권력을 가지고 온갖 위세와 협잡...
손정임 기자  |  2024-06-03 11:47
라인
‘지금’과 ‘여기’가 중요하다.
대전사회복지관협회가 은퇴한 관장들을 초청해서 오찬을 나누는 행사에 참석했다. 오랜만에 선배들과 후배들을 같은 자리에서 만날 수 있어서 ...
손정임 기자  |  2024-05-28 18:45
라인
모든 순간이 결정적이다...!
류시화 작가의 책은 감성과 영성이 담겨 있는 보물 같은 책들이다. 출간되는 책마다 깊은 울림을 품고 있다. ‘내가 생각한 인생이 아니야...
손정임 기자  |  2024-05-20 11:32
라인
정직하게 생각하면 ‘답’은 쌓여있다
니체의 책에 푹 빠져 지내다가 잠시 멈췄다. 중국의 고전에 능통한 사람과 만나다보니, 책읽기의 방향이 그쪽으로 기울어서다. 요즘은 논어...
손정임 기자  |  2024-05-13 11:19
라인
배우기를 그치면 근심이 없어진다...?
절학무우(絶學無憂), ‘배우기를 그치면 근심이 없어진다’는 노자(老子)의 가르침이다. 배움을 강조하는 이들이 많았던 시대에 배우기를 그...
손정임 기자  |  2024-05-09 00:19
라인
야구를 좋아한다
야구는 묘한 매력을 가진 경기다. 매 회마다 벌어지는 쫄깃한 상황과 선수들의 절묘한 플레이를 보면 저절로 ‘...
손정임 기자  |  2024-04-29 14:45
라인
가난, 그 지독한 수렁
여덟 명의 가난한 청소년들이 살아낸 10년의 이야기를 보았다. 대견한 아이도 있었고, 답답한 아이도 있었다. 어쩌다가 벗어나기 어려운 ...
손정임 기자  |  2024-04-22 12:33
라인
총선 결과를 헤집어보다.
22대 총선은 야당의 압도적인 승리로 마무리 됐다.일부 지역에서 아쉬운 낙선이 있긴 했지만, 그래도 전반적으로는 완벽한 승리라고 보아도...
손정임 기자  |  2024-04-15 12:51
라인
22대 총선 관전기(觀戰記)
선거가 코앞이다. 사전투표율도 30%를 넘었다고 한다. 이번 선거에 쏠린 국민들의 관심이 얼마나 높은지를 어렵지 않게 짐작할 수 있다....
손정임 기자  |  2024-04-08 12:44
라인
후회 없는 삶의 조건, 세 가지..!
우리가 세상을 살면서 조심해야 될 것들이 많다. 그 중의 으뜸은 ‘사람’이다. 어떤 사람을 만나느냐에 따라 ...
손정임 기자  |  2024-04-01 14:37
라인
‘여론의 출렁임’이 담고 있는 뜻
총선을 앞둔 여론의 출렁임이 심상치 않다. 이상한 어법을 구사하는 여당의 젊은 위원장이 한동안 바람을 일으키는가 싶었는데, 전혀 엉뚱한...
손정임 기자  |  2024-03-26 10:19
라인
‘계룡문고’를 살려야 한다.
대전에서 중대형 서점의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계룡문고’가 있다. 쾌적한 환경에서 보고 싶은 책과 만날 수 있는 독서공간이다.가끔은 저...
김잠언 기자  |  2024-03-18 13:03
라인
‘국민 노릇’하기도 참 어렵다.
나라 돌아가는 모양새를 보면 울화통이 먼저 치밀어 오른다. 잠깐이라도 마음 편하게 지나는 날이 없어서다. 한 곳의 잡음이 사그라지면 다...
김사라 기자  |  2024-03-12 11:53
라인
리더의 품격
요즘 리더십이 어떠해야 하는지에 관한 생각이 많아졌다.사회복지계를 비롯한 여러 영역에서 기관이나 사업장의 책임자들이 빈번하게 교체되고 ...
김미정 기자  |  2024-03-06 20:25
라인
배우 이선균 씨의 죽음에 대해서 국민들은 왜 이토록 슬퍼하고, 공분하는가!
배우 이선균 씨의 죽음에 대해서 국민들은 왜 이토록 슬퍼하고, 공분하는가! 그것은 "정의와 질서"를 책임져야 할 경찰과 사법당국의 강압...
김문교 대표기자  |  2023-12-28 09:14
라인
비상식이 상식이 되어가는 사회
나토 정상 회의를 참관한다며 리투아니아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씨가 현지에서 대규모 경호원 및 수행원을 대동한 채 명품숍을...
김문교 대표기자  |  2023-07-21 08:26
라인
21C에 멸문지화(滅門之禍)가 왠말인가!
얼마 전 조국 전 장관에 대해 1심 재판부가 2년 실형을 선고했다.통상의 경우 예측할 수 있는 집행유예조차 없는 선고에, 배우자 정경심...
김문교 대표기자  |  2023-02-06 09:48
라인
공자 아리랑
공자께서 소정묘를 죽이셨네.아리랑 아리아리랑 민생을 살피셨네.천하에 큰 악이 다섯 가지라 하셨네.아리랑 아리아리랑 악인을 죽이셨네.도적질은 큰 악이 아니라 하셨네.아리랑 아리아리랑 민생을 살피셨네.백성의 하늘은 먹고...
고주환 논설위원  |  2021-04-16 10:3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구독신청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시 동구 계족로 386 201(성남동, 정현빌딩)  |  대표전화 : 042-253-3057  |  팩스 : 0504-260-3057
등록번호 : 대전 아00236  |  등록일 2015년 07월 09일  |  발행인·편집인 : 김문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교
Copyright © 2024 CAM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